탄력 밴드로 하는 팔 운동 5가지

매일 몇 분만으로 집에서 편안하게 팔을 강화할 수 있는 좋은 방법이 있다. 바로 탄력 밴드를 사용하는 방법인데, 이 밴드는 누구라도 틀림없이 좋아할 훌륭한 운동용품이다.

마지막 업데이트: 07 8월, 2019

이두근과 삼두근은 일반적인 덤벨이나 원판 대신 탄력 밴드를 활용한 운동의 이점을 확실하게 누릴 수 있는 부위이다. 그렇기 때문에 이처럼 새로운 방법이 피트니스 세계에서 점점 더 많은 관심을 받고 팬을 얻고 있는 듯 보인다. 이 글에서는 팔 운동을 위해 탄력 밴드를 사용하는 방법에 대해 살펴보자.

탄력 밴드로 하는 팔 운동 5가지

탄력 밴드는 원래 길이의 몇 배로 늘어나기 때문에 유용한 운동용품이다. 이처럼 새로운 요소는 특히 전통적인 덤벨이 지겨워질 때 운동에 색다른 변화를 줄 수 있다. 또한 일반적으로 단련하지 않는 근육을 사용하기에 훌륭한 방법이다.

게다가 탄력 밴드를 활용한 팔 운동은 집 또는 원하는 어느 곳에서나 할 수 있다. 이러한 용품으로 팔 운동을 하는 데 가장 좋은 몇 가지 방법은 다음과 같다. 

1. 바이셉 컬

지금부터 소개하는 이두근 운동은 밴드와 우리 몸만 있으면 할 수 있다. 자리에 서서 한 발을 앞으로 내민다. 그런 다음 같은 발로 탄력 밴드의 중간 부분을 밟고 손을 위로 향한 상태에서 밴드의 끝을 잡는다.

이제 팔을 몸통 앞에서 살짝 아래쪽에 위치시킨다. 그런 다음 팔꿈치를 구부려 손가락 마디가 어깨에 닿을 수 있도록 자세를 취한다. 부드럽고 천천히 동작을 수행한 뒤 몇 초간 유지했다가 천천히 원래 자세로 돌아온다. 20회씩 반복한다.

2. 탄력 밴드를 활용한 리스트 컬

이 운동을 하려면 탄력 밴드와 의자 또는 벤치가 있어야 한다. 등을 곧게 편 상태로 의자에 앉은 뒤 다리를 살짝 벌린다. 오른발의 끝부분으로 밴드의 한쪽 끝을 밟고 반대쪽 끝은 왼손으로 잡는다.

왼쪽 팔꿈치를 왼쪽 허벅지에 올리고 팔뚝은 수평으로 공중에 뜬 상태로 두고 손바닥은 아래를 향하도록 자세를 취한다. 그런 다음 손목을 살짝 구부리고 몇 초간 유지했다가 원래 자세로 돌아간다. 20회씩 반복한 뒤 팔을 바꿔서 운동을 다시 시작하자.

3. 오버헤드 컬

탄력 밴드를 활용한 오버헤드 컬 운동을 하려면 밴드를 묶을 수 있는 일종의 지지대가 필요하다. 배꼽 높이에 있어야 하므로 문고리를 지지대로 사용할 수도 있다. 지지대에 묶은 밴드 앞에 선 다음 손바닥을 위로 두고 팔을 쭉 뻗은 상태에서 밴드의 양 끝을 잡는 것으로 시작한다.

그런 다음 팔꿈치를 구부려 손목을 귀에 가져간 뒤 몇 초간 자세를 유지했다가 천천히 원래 자세로 돌아간다. 한쪽 팔마다 20회씩 반복한다.

4. 트라이셉 푸시다운

이전 운동법과 마찬가지로 이번에도 지지대가 있어야 하지만 조금 더 높은 머리 높이에 있어야 한다. 탄력 밴드 앞에 서서 무릎을 살짝 구부린다.

팔꿈치를 구부려 갈비뼈에 대고 팔뚝은 바닥과 평행을 이루도록 자세를 취한다. 이때까지 탄력 밴드가 늘어나면 안 된다. 이제 천천히 팔뚝을 허벅지 옆까지 내린 뒤 자세를 유지했다가 천천히 돌아온다. 20회씩 반복하자.

5. 오버헤드 트라이셉 익스텐션

마지막으로 소개하는 이 운동에서도 무릎 높이의 일종의 지지대가 필요하다. 밴드와 지지대가 있는 곳에서 고개를 돌리고 양손으로 밴드의 끝부분을 잡는다. 팔꿈치가 귀 옆에 위치하도록 팔을 들어 올리고, 팔뚝이 바닥과 평행을 이루는 자세로 팔꿈치를 구부려야 한다.

마지막으로 손이 머리 위에 가도록 팔꿈치를 뻗어 몇 초간 자세를 유지한 뒤 천천히 돌아온다. 20회를 더 반복한다.

이 글에서 소개한 탄력 밴드로 하는 5가지 팔 운동을 하면 탄력이 생기고 근육을 늘릴 수 있다. 게다가 매일 몇 분만 시간을 내면 할 수 있는 운동이다.

관심이있을 수 있습니다 ...
Fit PeopleRead it in Fit People
팔 운동 루틴을 개선하는 4가지 방법

일정 기간 헬스장에 다니다 보면 우리의 근육은 일상적인 루틴에 적응한다. 그래서 결과적으로 팔 운동을 해도 근육은 우리가 원하는 방식대로 반응하지 않는다. 이 글에서는 팔 운동 루틴을 개선하는 몇 가지 방법에 대해 살펴보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