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곽이 잘 잡힌 근육을 가꾸기 위한 비결 4가지

10 10월, 2020
이 글에서는 윤곽이 잘 잡힌 근육을 가꾸는 방법에 대한 몇 가지 기본 팁을 소개한다. 이러한 방법을 실천하고 서서히 어떤 변화가 나타나는지 확인해 보자!

대부분의 사람은 최적의 상태로 윤곽이 잘 잡힌 근육과 날씬한 몸매를 가꾸는 것을 상상한다. 하지만 윤곽이 잘 잡힌 몸이 실제로 무엇을 의미하는지 곰곰이 생각해 보는 사람은 그렇게 많지 않다.

의심의 여지 없이, 몸매가 좋다는 건 건강 및 좋은 신체 상태가 좋다는 뜻이다. 그리고 몸매를 유지하는 데에는 여러 가지 방법이 있는데, 윤곽이 잘 잡힌 근육을 가꾸는 건 그중 한 가지에 불과하다. 이 글에서는 윤곽이 잘 잡힌 근육이 무엇인지 설명하고 이를 달성하기 위한 몇 가지 비결을 소개하려고 한다.

윤곽이 잘 잡힌 근육이란?

윤곽이 잘 잡힌 근육과 근육 비대의 차이점에 주목하는 것이 중요하다. 이러한 차이는 유전, 훈련, 식단이 중요한 역할을 하는 여러 측면으로 구성된다.

이 점을 명확히 하기 위해서는 피트니스계에서 종종 혼동되는 잘 알려진 두 가지 개념인 데피니션(definition)과 토닝(toning)을 구별해야 한다.

근육 데피니션(Muscle definition)

흔히 말해서, 근육 데피니션은 근육 주변에 축적된 지방 손실을 의미하며, 이를 통해 근육을 더 쉽게 관찰할 수 있다.

근육 토닝(Muscle toning)

토닝은 근육량을 늘려 휴식기에 더 강한 힘을 내는 것에 관한 것이다. 사람은 저마다 다른 근 긴장도를 가지고 있으며, 근육의 비대 수준은 다양한 경향이 있다.

윤곽이 잘 잡힌 근육이란?

윤곽이 잘 잡힌 근육을 가꾸는 방법

앞서 설명한 내용을 바탕으로 이러한 개념의 차이를 명확히 알게 되었으니, 이제 원하는 결과를 위해 윤곽이 잡힌 근육을 가꾸기 위한 몇 가지 ‘비결’을 살펴보도록 하자!

톤 업(Tone up)

이 개념이 종종 근육 데피니션과 혼동된다는 점을 고려하면 다소 헷갈릴 수 있다. 하지만 근육의 윤곽을 잡으려면 먼저 근육량이 어느 정도 있어야 한다.

따라서 신체 유형에 따라 적절하고 계획된 근력 운동을 하는 것이 중요하다. 이를 통해 서서히 근육을 단련할 수 있다. 목표는 근육의 윤곽을 잡는 것이며, 이를 위해서는 드러낼 근육이 있어야 한다.

너무 불안해하거나 조급해하지 않기

사람들이 특히 근육을 단련하거나 윤곽을 잡기 위해 훈련을 시작할 때면 종종 오해하면서 쉽게 희망을 잃는 경향이 있다.

흔히 한 달이나 최대 두 달 안에 원하는 결과를 얻을 수 있다고 생각한다.

하지만 윤곽이 잡힌 근육을 가꾸려면 훈련에 대한 잘못된 생각을 설득하려는 사람들의 주장에 이끌리지 말고 현실적인 태도로 운동을 시작해야 한다.

또한 유전, 식단, 기분, 훈련 방법을 이해하는 것이 좋다. 실제로 인내심과 낮은 불안감은 좋은 몸매를 가꾸기 위한 주된 비결 중 하나이다.

적당한 심장 강화 운동하기

고강도 유산소 운동은 체지방을 연소하는 데 중요하다. 하지만 근력 운동과 장기적인 유산소 운동 사이의 균형을 찾는 것이 중요하다.

실제로 유산소 운동을 하는 데 너무 많은 시간을 보내면 근육에 영향을 미쳐 근육량을 잃기 시작할 수 있다. 깡마른 몸이 아니라 근육의 윤곽을 잘 잡는 것이 관건이다.

적당한 심장 강화 운동하기

훈련 계획의 첫 번째 주기에는 간격을 두고 낮은 강도로 심장 강화 운동을 하면서 근육량을 늘릴 수 있다.

하지만 시간이 지남에 따라 근력 운동을 소홀히 하지 않고 서서히 심장 강화 운동량을 늘려야 한다.

휴식

윤곽이 잘 잡힌 근육을 얻기 위해 아무리 노력해도 제대로 휴식을 취하지 않으면 결코 목표를 달성할 수 없다.

근육 휴식을 통해 신체는 조직을 재건할 수 있다. 바로 이러한 과정이 근육 비대가 이루어지는 방식이다. 실제로 우리가 자는 동안, 이 과정에서 다양한 호르몬이 작용하는데 그중 성장 호르몬이 중요한 역할을 한다.

윤곽이 잘 잡힌 근육을 얻기 위한 전문가의 도움

마지막으로 소개하는 권장 사항은 숨겨진 비결은 아니지만, 항상 도움이 된다. 윤곽이 잡힌 근육을 가꾸기 전에, 다양한 사람에게 도움을 요청해야 한다.

이러한 전문가는 의사, 영양사, 공인 스포츠 코치, 훈련 분야에 경험이 있는 사람이어야 한다.

뻔한 말처럼 들릴 수 있지만, 이는 부상의 위험을 줄이고 결과를 개선하기 위해 소개할 수 있는 최고의 권장 사항이다.

  • Fisiologia. (1988). Giornale Botanico Italiano. https://doi.org/10.1080/11263508809430596
  • Santos, P. (2004). Fisiologia do Músculo Esquelético. Faculdade de Educação Física Da Universidade Do ….
  • Quiroz, F. (2011). Musculo. Sistema Muscular.
  • Salazar, J. D. (2001). Hormona del crecimiento. In Practica Pediatric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