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구에 대해 알아야 할 모든 것

30 11월, 2019
'비인기' 종목으로 간주하는 스포츠에 관심이 있다면 수구는 한 번쯤 생각해 볼 만한 대안이다. 매우 힘들지만, 이 운동을 하면 엄청나게 많은 신체적 이점을 누릴 수 있다. 

오늘 이 글에서는 수구에 대해 알아야 할 모든 것을 소개하려고 한다. 수구는 수영장에서 두 팀이 서로 공을 갖고 경쟁하는 수상 스포츠이다. 목표는 간단하다. 축구와 비슷하게 상대 팀의 골문 안으로 공을 넣는 것이다.

의심할 여지 없이 수구는 매우 즐거운 스포츠이며, 핸드볼과 비슷하게 1명의 골키퍼와 6명의 필드 플레이어로 구성된다.

경기에 관해서는 8분간의 4피리어드로 진행되며 쿼터마다 2분간의 휴식을 취한다. 무엇보다도 많은 에너지를 소모하고 기술, 지구력 및 체력이 필요한 스포츠이다.

이러한 스포츠의 주된 특징 중 하나는 바로 경기가 진행되는 동안 선수들은 물에 떠 있어야 한다는 점이다. 이러한 요인으로 인해 운동의 난도가 높아지고 선수들은 좋은 몸 상태를 유지해야 한다.

훌륭한 수구 선수가 되려면 근육의 힘을 키우고 속도와 저항력을 높이고 완벽한 기술을 갖고 있어야 한다. 수구는 매우 완벽하지만 힘든 활동이기도 하다!

수구의 이점

수구는 많은 이점을 선사하는 스포츠이다. 지금부터 수구를 통해 얻을 수 있는 장점에 대해 알아보자.

1. 수구에 대해 알아야 할 점, 체중 감량 효과

수구를 하면 많은 칼로리를 연소할 수 있다는 점은 그다지 놀랍지 않다. 경기하는 내내 물에 떠 있는 것은 많은 에너지를 소모한다는 점을 명심하자. 게다가 선수들은 수영장의 한쪽에서 다른 쪽으로 헤엄을 치기도 한다.

수구의 이점

2. 관절에 가해지는 충격이 낮은 스포츠

수구는 격렬하게 몸을 움직이는 스포츠이지만, 물속에서 경기한다는 사실은 단단한 표면에서 하는 어떠한 스포츠보다 관절과 근육에 더 좋다는 것을 의미한다.

다른 스포츠와 비교할 때 수구는 관절에 가해지는 충격이 낮아 부상 예방에 이상적이다. 물론 그렇다고 해서 부상이 아예 생기지 않는 것은 아니다. 부상의 가능성은 거의 모든 훈련에 동반된다.

2. 수구에 대해 알아야 할 점, 지구력 스포츠

수구는 심혈관 시스템뿐만 아니라 폐활량도 함께 시험하는 스포츠이다. 따라서 좋은 선수가 되려면 호흡에 노력을 들여야 한다. 즉, 신체 활동으로 인한 노력을 관리하고 완전히 익혀야 한다.

수구는 기본적으로 간격을 두고 훈련하고 수영장의 한쪽 끝에서 반대쪽으로 움직여야 하는 빠른 속도의 경기라는 점을 잊지 말자.

수구에 대해 알아야 할 점, 경기 규칙

수구는 속도와 힘은 물론 팀워크와 높은 수준의 신체 조건을 결합하는 스포츠이다. 가장 많은 득점을 올린 팀이 경기의 승자가 된다. 선수들은 수영장 바닥에 발이 닿으면 안 되고 경기를 하는 내내 물속에서 있어야 한다.

수구팀

각 팀에서는 6명의 필드 플레이어와 1명의 골키퍼로 구성된 7명의 선수가 경기에 출전한다. 선수들은 팀 동료에게 공을 던지거나 공을 앞에 두고 밀면서 헤엄을 치는 것으로 공을 움직일 수 있다. 양손을 모두 사용할 수 있는 골키퍼를 제외한 나머지 6명의 선수는 오로지 한 손으로만 공을 잡을 수 있다.

한 가지 특징을 말하자면 수구에서는 언제든지 선수를 교체할 수 있다. 게임이 매우 빠르게 진행되고 체력 소모가 심하기 때문에 각 팀은 최대 6명의 선수 교체(골키퍼 1명과 필드 플레이어 5명)가 가능하다.

경기 전개

선수들은 자기 진영의 골라인을 따라 나란히 있고 공을 경기장의 중앙에 놓으면서 경기가 시작된다. 중앙에 있는 공을 먼저 잡는 팀이 공의 소유권을 차지한다.

수구에 대해 알아야 할 점, 경기 규칙

각 팀은 득점을 위해 슛을 하기 전에 최대 30초 동안 공을 소유할 수 있다. 만약 30초가 넘어가면 상대 팀이 공의 소유권을 차지한다.

매 득점 이후에는 득점을 한 팀이 공을 갖고 게임을 재개한다. 이렇게 경기를 재개할 때는 각 팀의 모든 선수가 자기 진영에 있어야 한다. 수구 경기에는 수영장의 양쪽 끝에 한 명씩, 두 명의 주심이 있다.

보다시피 수구는 몸과 마음에 훌륭한 이점을 선사하는 스포츠이다. 한 번도 해 본 적이 없다면 도대체 무엇을 망설이고 있는가? 몸 상태 개선에 얼마나 도움이 되는지를 보면 놀라움을 금치 못할 것이다!

  • Uljević, O., & Spasić, M. (2009). Anthropometric Characteristics and Somatotypes of Young Water Polo Players. Nase More, 56(1/2), 77–84. https://doi.org/Article
  • Pallarés, S., Azócar, F., Torregrosa, M., Selva, C., & Ramis, Y. (2011). Modelos de trayectoria deportiva en waterpolo y su implicación en la transición hacia una carrera profesional alternativa. Cultura, Ciencia y Deporte, 6(17), 93–103. https://doi.org/10.12800/ccd.v6i17.36
  • Alcaraz, P. E., Rodríguez, N., Abraldes, J. A., Argudo, F. M., Ferragut, C., & Vila, H. (2012). Relationship between characteristics of water polo players and efficacy indices. Journal of Strength and Conditioning Research, 26(7), 1852–1857. https://doi.org/10.1519/JSC.0b013e318237ea4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