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식증 증상과 해결 방안에 관해 알아보자

주기적 폭식증은 다양한 섭식 장애 증상 중 하나일 수 있다. 이번 글에서 폭식증에 관해 자세히 이야기해보자.
폭식증 증상과 해결 방안에 관해 알아보자

마지막 업데이트: 03 11월, 2020

음식 섭취에 관한 통제력을 잃는 일종의 심리 장애를 폭식증이라고 한다. 폭식증 환자는 어떠한 증상을 겪는지 알아보도록 하겠다.

폭식증은 이성적으로 음식 섭취를 절제하지 못하고 건강을 위협할 정도로 많은 양을 한꺼번에 먹는 증상을 말한다. 음식 종류를 가리지 않고 과식하거나 설탕이나 달콤한 음식에 중독되는 등의 유형을 보이지만 한 가지 확실한 것은 이러한 행위로 몸 상태에 급격한 변화를 유발할 수 있다.

섭식 장애

‘북미 아동 및 청소년 정신 의학’지에 따르면 섭식 장애 환자가 점점 증가하는 추세라고 한다. 폭식증은 섭식 장애의 일종으로 호르몬과 대사 요소가 지대한 영향을 미치기도 한다.

포만감은 위 확장 관련 수용기와 신경 펩타이드 Y처럼 체내 글루코스 변화에 관계하는 호르몬에 의해 식욕을 조절하는 기제다. ‘바이오에세이’지에서는 신경 펩타이드 Y는 뇌 시상하부에서 분비되어 식욕을 증진한다는 논문이 게재되기도 했다.

신경 펩타이드 Y 분비는 강력히 통제되는 것이 정상이지만 가끔 분비 기능에 문제가 생겨서 폭식증 같은 섭식 장애를 유발하게 된다.

폭식증 증상

폭식증을 정확히 이해하려면 증상부터 알아야 한다. 폭식증 환자는 음식에 지나치게 신경을 쓰며 우울증이나 고독을 느끼는 사례가 빈번하다.

폭식증 우울

또 과체중이나 비만한 사람에게 자주 나타나는 증상으로 폭식은 체지방을 증가하여 전체적인 체성분을 변하게 한다.

폭식증 환자는 설사, 위통, 고창 같은 소화 문제를 경험하는데 다음과 같은 증상이 있다면 폭식증을 의심해볼 수 있다.

  • 최소한 6개월 이상 주 2회 이상 폭식
  • 비정상적으로 식사량 조절 불가
  • 허기가 느껴지지 않는데도 식사
  • 위가 불편할 때까지 식사
  • 주로 혼자 있을 때 폭식
  • 식후 죄책감 엄습

폭식증 치료

폭식증은 조기에 발견하면 훨씬 쉽게 치료할 수 있으며 영양사, 심리학자와 약물 처방을 내릴 수 있는 정신과의 같은 전문가의 도움이 필요하다.

영양사는 평소 활동에 필요한 영양분을 충분히 섭취하고 포만감을 느끼게 하는 식단을 짜줄 수 있는데 식이 섬유 섭취량을 늘리거나 간헐적 단식 같은 방법을 활용한다. 긍정적인 호르몬 변화를 유도할 수 있도록 혈당 수치와 포만감 조절에 도움을 주는 것이다.

폭식증 죄책감

조기 진단이 중요한 폭식증

이미 언급했듯이 폭식증은 섭식 장애의 일종으로 청소년 환자가 증가하고 있다.

호르몬 불균형은 물론 행동적 요소가 원인이 될 수 있지만 원인과 상관없이 조기 진단으로 여러 전문가의 도움을 받는 적절한 치료가 필요하다.

지인 중 폭식증이 의심되는 사람이 있다면 전문가에게 정확한 진단을 받게 한다. 또 어릴 때부터 균형 잡힌 식사의 중요성을 교육하여 폭식증 같은 섭식 장애를 예방하도록 한다.

마지막으로 식사량보다 후식이나 가공식품을 최대한 절제하고 신선 식품을 위주로 한 건강한 식단을 지키는 것이 중요하다는 사실을 기억하자.

이 글은 어떤가요?
운동 후 과일을 섭취해도 괜찮을까?
Fit People
읽어보세요 Fit People
운동 후 과일을 섭취해도 괜찮을까?

전문가들은 건강 증진을 위해 식단에 관계없이 과일을 섭취하도록 권장한다. 운동 선수의 경우도 전혀 다르지 않다. 이와 관련하여, 반증하고 명확히 해야 할 일련의 잘못된 믿음들이 있다. 따라서 이 글에서 운동 후 과일을 섭취해도 괜찮은지에 대해 알아볼 것이다.



  • Saul JS., Rodgers RF., Adolescent eating disorder risk and the online world. Chil Adolesc Psychiatr Clin N Am, 2018. 27 (2): 221-228.
  • Nakamura K., Nakamura Y., Hunger and satiety signaling: modeling two hypothalamomedullary pathways for eneergy homeostasis. Bioessays, 20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