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철 건강하게 운동하는 방법

09 2월, 2020
여름에 운동하기는 쉽지 않지만 덥다고 가만히 있을 이유는 없다. 이번 글에서 이야기하는 몇 가지 주의 사항만 잘 기억해두자.
 

더운 여름이 다가오면 어떻게 운동할지 고민이 되지만 사실 몇 가지만 주의하면 더위에 큰 영향을 받지 않을 수도 있다. 다음에서 소개할 여름철 운동 시 주의점들을 기억해두고 날씨와 상관없이 꾸준히 운동하도록 하자.

여름이 되면 꾸준히 운동하기 어렵고 생산성도 떨어지게 되는데 높은 온도가 야외 활동을 하려는 의지를 꺾기 때문이다.

하지만 여름은 추울 때 하지 못했던 수영이나 서핑 등 다양한 스포츠를 즐기기 좋은 계절이기도 하다.

야외 활동을 즐기기에 가장 완벽한 계절이기도 한여름에는 온도가 가장 높아지는 한낮보다 아침에 운동하는 것이 좋다. 몇 가지 주의 사항을 기억하고 여름철 스포츠를 만끽해보자.

여름철 건강한 운동법 가이드

덥다는 핑계를 대기 쉬운 여름에도 꾸준히 운동하는 것이 중요하다. 여름철 스포츠를 즐기기로 결심했다면 더위에 대처할 수 있는 몇 가지 방법을 알아두는 것이 좋다.

여름철 운동복

먼저 여름철에는 적합한 운동복 선택이 중요한데 땀 흡수가 잘 되면서 통풍이 우수한 밝은색의 가벼운 소재가 적당하다.

자외선으로부터 피부를 보호할 수 있는 기능성 운동복에 투자하는 것이 현명하다.

여름철 건강한 운동법 가이드

여름철 수분 섭취

여름철 운동에서 가장 중요한 점은 충분한 수분 섭취인데 땀이 나면 체내 수분, 전해질과 염분이 손실되기 때문이다.

수분과 전해질 균형이 잘 맞아야만 몸이 제대로 기능할 수 있으니 충분히 물을 마셔서 탈수 증상이나 메슥거림, 현기증과 같은 증상을 피하자.

탈수 증상을 무시하면 신부전은 물론 최악의 경우 사망에도 이를 수 있다. 반대로 과도한 수분 섭취는 혈중 나트륨을 희석하여 저나트륨혈증을 유발할 수도 있다.

자외선 차단

여름철 자외선 차단은 필수다. 흐린 날에도 피부가 심하게 타서 손상될 수 있으니 외출 15분 전 자외선 차단제를 바르고 2시간마다 한 번씩 덧바르는 것이 안전하다. 또 수영이나 땀을 흘린 뒤에도 다시 덧발라 주어야 한다.

물가나 모래사장 근처에서는 자외선 손상이 더 일찍 발생하므로 차단제를 꼼꼼히 바르고 자외선이 가장 심한 시간에는 되도록 그늘에서 활동하는 게 좋다.

준비 운동

여름철 저녁에 운동할 때는 준비 운동으로 관절과 근육을 충분히 풀어줘야 한다. 격렬한 야외 활동 후에는 급격한 체온 변화를 피할 수 있도록 몸을 잠시 식힌 다음 에어컨이 켜진 실내에 들어가도록 하자.

 
준비운동

어떤 야외 활동을 하든 평소보다 부상의 위험이 커질 수 있으니 안전에 신경 쓰도록 하자.

앞에서 언급한 여름철 운동 시 주의 사항을 기억하면 지치지 않고 꾸준히 운동하는 데 도움이 될 것이다. 무엇보다 항상 본인 몸 상태를 잘 관찰하여 어지럽거나 메슥거림 등의 증상이 나타나면 운동을 멈추고, 심장 질환 증상이 없는지 병원에 가서 확인해보는 게 좋다.

 
  • Wolman, R., Wyon, M. A., Koutedakis, Y., Nevill, A. M., Eastell, R., & Allen, N. (2013). Vitamin D status in professional ballet dancers: Winter vs. summer. Journal of Science and Medicine in Sport, 16(5), 388–391. https://doi.org/10.1016/j.jsams.2012.12.010
  • Anderson-Butcher, D., Iachini, A., Riley, A., Wade-Mdivanian, R., Davis, J., & Amorose, A. J. (2013). Exploring the impact of a summer sport-based youth development program. Evaluation and Program Planning, 37, 64–69. https://doi.org/10.1016/j.evalprogplan.2013.01.002
  • E. Randy Eichner. (2002). SSE #86: El golpe de calor en el deporte: causas, prevención y tratamiento. Sports Science Exchange, 15(3), 1–3.
  • Urdampilleta, A., & Gómez-Zorita, S. (2014). De la deshidratación a la hiperhidratación; bebidas isotónicas y diuréticas y ayudas hiperhidratantes en el deporte. Nutricion Hospitalaria. https://doi.org/10.3305/nh.2014.29.1.6775

  • Ubiratan, F., & Silveira, D. (2006). El efecto de la deshidratacion en el rendimiento anaeróbico. Revista de Ciencias Del Ejercicio y La Salud ®, 4, 13–21.